헤럴드 팝

방송

‘놀토’ 타블로 “가사 암기 못해…’Fly’ 만 번 불렀지만 매일 새로워” 웃음

기사입력 2021. 01. 16 20:00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이미지중앙

사진=tvN 방송 화면 캡쳐


멤버들이 타블로와의 받쓰를 앞두고 걱정에 빠졌다.

16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에서는 에픽하이 타블로, DJ투컷이 등장해 받쓰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타블로는 “요즘 예능 출연이 뜸했는데 그 이유가 투컷 때문”이라며 “안 유명하니 너무 좋고 이미지 소비되는 게 싫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투컷은 이날 출연에 대해 “놀토의 팬이라 나오게 됐다”며 “그리고 아들이 아빠를 TV 나오는 사람으로 알고 있는데 안 나오니까 요즘은 비아냥대더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붐은 "놀토는 이미지 소비가 많은데"라고 걱정했지만 투컷은 "오늘만 팍팍 쓰죠"라고 답했다.

그런가 하면 “작사가 타블로, 작가 타블로의 이미지를 믿으면 안 된다”는 증언이 놀라움을 안겼다. 타블로는 “가사 암기를 잘 못한다”며 “미쓰라 파트는 매번 새로운 발견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FLY’ 같은 경우는 한 만 번 부른 것 같은데도 들을 때마다 ‘가사가 이런 뜻이었어?’ 한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1라운드에서는 쿨의 ‘눈 속의 여인’ 받쓰에 도전했다. 타블로는 “이 앨범이 집에 있다”며 자신감을 보여 기대를 자아냈다.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은 매주 토요일 밤 7시 40분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