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윤스테이' 정유미, 첫 아침식사 호박죽 준비…익지 않는 콩에 '당황'

기사입력 2021. 01. 22 21:19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tvN '윤스테이' 방송캡쳐


정유미가 첫 아침식사 메뉴로 호박죽을 만들었다.

22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윤스테이'에서는 정유미와 박서준이 아침식사 준비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첫 아침 영업이 시작됐다. 정유미와 박서준이 아침식사로 호박죽과 만둣국을 준비했다. 이어 박서준은 최우식에게 "어차피 한 상으로 나갈거잖아. 여기 미리 반찬만 깔아놓으면 될거 같다"라고 말했다. 그런가운데 정유미는 익지 않는 콩에 "내가 불렸는데도 이렇게"라며 당황했다.

윤여정은 정유미에게 "나 뭐 시켜줘"라고 말했고, 정유미는 "그러면 이거 잘라주실 수있으세요? 대추말이 할걸데 고명"라며 대추말이를 부탁했다. 이후 정유미는 잘 삶아진 콩을 더하고 열심히 저어 호박죽을 완성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