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목표는 음방 1위"..'스테이씨' 청량 틴프레시의 정점 찍었다[종합]

기사입력 2021. 04. 08 16:43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조은미 기자]스테이씨가 당당하고 개성있게 돌아왔다.

8일 오후 4시 스테이씨(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는 두 번째 싱글 ‘STAYDOM(스테이덤)’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스테이씨는 지난해 11월 발매한 데뷔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처)’ 이후 약 5개월 만에 ‘STAYDOM’이라는 신보를 발표했다.

스테이씨 멤버들은 5개월 전보다 여유 있는 모습으로 무대에 섰다. 시은은 "새로운 콘셉트로 돌아오다 보니까 어떻게 봐주실까라는 생각이 많이 드는데 팬분들이 많이 좋아해 주시면 좋겠다"라고 바람을 전했다. 수민은 "첫 쇼케이스에 비해 덜 떨리지만 여전히 긴장된다"라고 말했다.

싱글 앨범 명 'STAYDOM'에 관해 수민은 '스테이씨'와 '프리덤'이 합해진 단어라고 설명하며 "자유로움 안에서 하이틴과 키치함을 앞세워 더 강력해진 틴프레시, 자신감 있는 매력을 보여주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STAYDOM' 콘셉트에 대해 세은은 "장난스럽고 엉뚱한 느낌이 드는 앨범인데 그 안에서 저희의 자유로운 자심감이 넘치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콘셉트입니다."라고 소개했다.

더해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ASAP(에이셉)’은 청량하고 매력 넘치는 사운드가 돋보이는 ‘틴프레시’하고 완벽한 이상형이 ASAP(As Soon As Possible)하게 나타나 줬으면 하는 마음을 톡톡 튀고 재치 있게 풀어낸 곡이다.

이미지중앙

스테이씨/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두 번째 싱글로 돌아온 느낌이 첫 싱글 때와 다른지 묻는 말에 아이사는 "첫 컴백이니까 좀 더 많이 관심 가져주신 만큼 기대에 부응해야겠다고 생각했고 더 열심히 준비했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데뷔 앨범과 'STAYDOM'의 큰 차별점으로 시은은 "첫 번째 앨범은 스테이씨가 어떤 개성과 색을 가진 그룹인지에 포커스를 두고 카리스마 있고 에너지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면 이번에는 자유로움을 느끼셨으면 좋겠다는데 포커스를 뒀다."라며 "그러니까 저희부터 무대에서 즐기고 자유로워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이번에는 무대 속에서 장난스럽고 엉뚱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 싶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시은은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는 부담감은 있었다. 또 한 번 깜짝 놀라실 수 있게 많이 준비했으니까 기대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더해 제작 PD 블랙아이드필승이 이번 앨범에 가장 신경 쓴 부분과 그가 남긴 기억에 남는 조언으로 수민은 "이번 앨범에서 피디님이 조언을 주신 것 중 하나는 '자연스러움'이다. 자연스럽게 무대를 하라고 말씀을 하신다. 저희가 편해야 무대를 보는 분들도 편할 수 있다고 하셔서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라며 웃었다.

'ASAP'의 킬링 포인트로 아이사는 단어부터 확 꽂히는 것과 중독성을 꼽았다. 더해 훅 부분 '꾹꾹이 춤'이라고 이름 붙인 안무를 킬링포인트라고 소개하기도 했다. 재이는 키치한 콘셉트와 수민이 가장 잘 어울린다고 "미소와 음색이 노래와 찰떡 같다는 생각이 들어서 잘 어울린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4세대 대표 걸그룹으로 꼽히는 것에 관해 "젊고 밝고 에너지 가득한 틴프레시를 보여주는 게 저희의 차별점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이들이 생각하는 그룹의 차별점 전했다.

스테이씨는 지난해 데뷔한 걸그룹 중 가장 많은 초동 판매량을 달성했다. 인기를 실감하는지 묻는 말에 시은은 "수치로 된 성적을 알게 됐을 때 감사하다는 마음을 갖게 되는데 감사한 마음이 동기가 되어서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한다."라고 했다.

최근 흐름과 달리 전원 한국인 멤버로 구성된 스테이씨는 그런데도 '빌보드 K팝 100',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진입해 이름을 올렸다. 해당 결과를 낼 수 있었던 강점으로 이들은 "기존의 음악을 따르지 않고 스테이씨의 음악을 하는 것"을 꼽았다.

'짱테이씨', '숙대입시' 등 여러 별명을 갖고 있는 스테이씨는 이번 활동으로 얻고 싶은 수식어로 '힐링돌'을 골랐다. 재이는 "대중들에게 힐링을 주고 싶어서 그런 수식어를 갖고 싶다."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이루고 싶은 성과로 아이사는 "저번부터 말씀드렸듯이 한 번밖에 받을 수 없는 신인상을 받고 싶고. 'ASAP'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서 음악방송 1위를 한다면 정말 감사할 거 같습니다."라고 말했다. 만약 해당 목표를 이루게 된다면 '고양이귀를 달고 'ASAP'을 춰보겠다.'는 공약을 내걸었다.

수민은 컴백 각오로 "몸과 마음 건강하게 활동할 테니 많이 사랑해달라"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이어 시은은 "2집 활동 열심히 해서 스테이씨의 새로운 매력 보여드릴 테니까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라는 말을 남겼다.

한편 스테이씨는 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싱글 ‘STAYDOM(스테이덤)’을 발매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