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김우빈X민규동 감독,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배리어프리버전 제작

기사입력 2021. 09. 07 08:59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가 민규동 감독 연출, 김우빈 내레이션으로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됐다.

애니메이션 '늑대아이' 배리어프리버전 연출로 배리어프리영화와 인연을 맺은 바 있는 민규동 감독은 영화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배리어프리버전 연출로 배리어프리영화와 계속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민규동 감독은 “오랜만에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참여하면서 다시 한 번 느꼈다. 영화를 통해 세상을 만나는 방식에는 여러 가지가 있고, 화면 안에도 수 없이 많은 언어가 있다는 것을..더욱이 훌륭한 영화일 때는 말할 것도 없이 말이다”고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배리어프리버전 연출을 맡은 소감을 전해왔다.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배리어프리버전 내레이션으로 처음 배리어프리영화와 인연을 맺은 김우빈은 “좋은 영화를 더 많은 분들께 소개하고 전달해 드릴 수 있어서 감사한 시간이었고,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고 털어놨다.

민규동 감독과 김우빈은 배리어프리영화 제작의 취지와 의미에 공감해 바쁜 와중에도 흔쾌히 시간을 내어 재능기부 형태로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참여했다.

지난 2013년 개봉 당시 전세계를 감동시킨 최고의 화제작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는 성공한 비즈니스맨 료타가 6년간 키운 아들이 자신의 친자가 아니라는 소식을 접하면서 겪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한편 민규동 감독 연출, 김우빈의 부드러운 목소리로 찾아오는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배리어프리버전은 오는 10월부터 온, 오프라인 공동체상영 신청이 가능하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