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투데이TV]'랄라랜드' 이유리, 조세호X황광희와 이유리와 그림자 결성..마이클잭슨 뺨치네

기사입력 2021. 10. 19 13:33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이유리가 조세호, 황광희와 함께 ‘이유리와 그림자’를 깜짝 결성해 김완선 오마주 무대를 꾸민다.

19일(오늘)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채널A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 11회에서 ‘원조 섹시 디바’ 김완선이 보컬 선생님으로 출격하는 가운데, 이유리가 김완선의 히트곡 ‘리듬 속의 그 춤을’ 댄스 커버에 나선다.

이날 이유리는 김완선의 춤 이야기가 나오자, “선생님의 춤은 종잡을 수 없다. 완전 프리스타일이다”라며 벌떡 일어나 김완선표 ‘흐느적’ 춤을 따라한다. 특히 그는 마이클 잭슨을 연상케 하는 중절모부터 블랙 슈트까지 완벽히 갖춰 입어 ‘춤신춤왕’ 포스를 발산해, 김완선의 감탄을 자아낸다.

‘랄라 멤버’ 신동엽, 김정은, 조세호, 황광희도 “오늘 김완선 선생님이 나온다고 하셔서 유리씨가 안무를 준비했다고 한다”면서 분위기를 띄운다. 이유리는 쑥스러워 하는 것도 잠시, “이틀 하고도 다섯 시간 정도 연습했다”며 당당히 무대에 오른다. 조세호와 황광희도 백업 댄서를 자처해, ‘리듬 속의 그 춤을’을 완벽하게 커버한다. 김완선은 “제가 왕년에 ‘김완선과 그림자’로 활동했었는데, 이번 무대는 ‘이유리와 그림자’ 같다”며 ‘쌍 엄지척’으로 놀라움을 표현한다.

그런가 하면, 신동엽은 김완선의 노래 ‘Here I Am’을 듣다가 갑자기 눈물을 흘려 좌중을 술렁이게 한다. 김정은은 “요새 힘든 일 있으시냐? 원래 잘 안 우시는데…”라며 그를 다독인다. 이외에도 김완선은 “사실 제가 대한민국 1호 래퍼”라며 “홍서범의 ‘김삿갓’ 이전에 제가 있었다”라고 돌발 고백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원조 섹시 디바’ 김완선의 히트곡 릴레이와, 랄라 멤버들의 스페셜 무대, 김완선의 명곡에 얽힌 비하인드 등은 ‘랄라랜드’에서 만날 수 있다.

신동엽-김정은-이유리-조세호-황광희가 대한민국 레전드 가수에게 직접 노래를 배워 ‘족보 플레이어’ 미션에 도전, 황금 마이크 10개를 모아 음원 발매에 도전하는 뮤직테인먼트 채널A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 김완선 편은 19일(오늘)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채널A ‘레전드 노래교실-랄라랜드’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