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신상출시 편스토랑' 추상미 아들의 귀여운 과거..."6살 때부터 유튜버"

기사입력 2021. 10. 22 22:24
이미지중앙

KBS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추상미가 아들이 어릴 때 부터 유튜버였다고 했다.

22일 방송된 KBS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추상미와 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추상미는 남편과 요리를 한 뒤 아들과 시식에 나섰다. 이때 남편이 아들의 모습을 영상으로 찍었다. 바로 유튜브 영상이었다.

이에 추상미는 "아들이 6살 때 부터 유튜브를 했고 지금까지 활동중이다"며 "구독자는 20명이라 조회수가 안 늘고 있는데 방송타면 조회수 100만 될 수 있다고 엄청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