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유미, nh미디어와 전속 계약…임창정-김종서와 '한솥밥'

기사입력 2015. 05. 06 18:11
[헤럴드POP=이금준 기자]가수 유미가 임창정, 김종서, 유키스, 라붐, 더 레이 등이 소속된 nh미디어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새로운 여정에 나선다.

유미의 새 소속사 nh미디어는 6일 "새 앨범 작업 및 소속 아티스트들과의 콜라보 앨범, 영화와 드라마 OST 등 다양한 활동들로 대중들을 찾아갈 예정"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미지중앙

[nh미디어와 함께하게 된 유미. 사진제공=nh미디어]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를 히트시키며 화려하게 데뷔한 유미는 영화 ‘미녀는 괴로워’의 OST인 ‘별’로 역시 많은 사랑을 받으며 이름을 알렸다.

또한 영화 ‘내 여자친구를 소개합니다’,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 ‘나인’, ‘주군의 태양’ 등 유명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파워풀한 고음과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실력파 가수임을 입증해왔으며,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해 ‘고음의 여왕’이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또한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MBC ‘복면가왕’의 ‘황금락카 두통썼네’의 후보로 지목되면서 연일 검색어에 오르는 등 누리꾼들의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ent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