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빅스 사슬, 4개 음원차트 1위…'채찍+노예 콘셉트'

기사입력 2015. 11. 10 11:33
[헤럴드POP=최원영 인턴기자]빅스 사슬

그룹 빅스가 타이틀곡 '사슬(Chained Up)'로 4개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10일 오전 빅스는 9개월만에 두 번째 정규앨범 '체인드 업(Chained Up)'을 공개했다.

이미지중앙

[빅스 사슬. 사진제공=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이날 빅스의 정규 2집 타이틀곡 '사슬(Chained Up)'은 공개 직후 엠넷, 지니, 몽키3, 네이버 뮤직 등 4개의 주요 음원차트에서 1위 자리에 올랐다.

이번 빅스의 1위 행보는 빅스만의 독보적인 콘셉트와 그것을 배가시키는 중독성 강한 빅스표 음악이 팬덤은 물론 대중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으며 지코, 임창정, 아이유 등이 장기간 음원차트 상위권을 독식하고 있는 가운데 이뤄낸 것이어서 '빅스 파워'를 보여줬다는 분석이다.

'사슬(Chained Up)'은 독일 유명 작곡가인 알비 알버트슨(Albi Albertsson)의 곡으로 묵직한 비트 위에 채찍을 연상케 하는 Whip 사운드와 짐승이 그로울링 하듯 읊조리는 가사로 잘 표현되어 듣는 이들의 호평을 이끌어 내고 있다.

그동안 컴백 때마다 독자적이고 유니크한 무대들을 선보이며 그룹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해온 빅스는 앞으로 공개될 '사슬(Chained Up)' 무대를 통해 한 여자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치는 '사랑의 노예'로 변신할 예정이다.

ent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