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비긴어게인' 이소라·유희열·윤도현·노홍철, 해외 버스킹 떠난다(공식)

기사입력 2017. 04. 20 09:46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헤럴드POP=황수연 기자]이소라-유희열-윤도현-노홍철이 ‘비긴어게인’으로 함꼐 호흡을 맞춘다.

오는 6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JTBC ‘비긴어게인’은 대한민국 최고의 뮤지션인 이소라, 유희열, 윤도현, 그리고 음악과 여행을 사랑하는 ‘동행’ 노홍철이 그들을 아는 사람이 없는 해외로 떠나 거리 버스킹을 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연출은 오윤환 PD가 맡았다.

각기 이름을 딴 음악 토크쇼를 진행했던 이소라-유희열-윤도현은 처음으로 한 프로그램에서 호흡을 맞추게 됐다. 특히 이소라는 ‘비긴어게인’이 첫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데뷔다. 평소 음악적 장르도 각기 다른 세 사람이 예능프로그램에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해외에서도 ‘극강 친화력’을 발휘할 노홍철과 세 뮤지션의 색다른 케미도 볼거리다.

네 사람은 낯선 해외의 거리에서 하루에 한 번, 버스킹을 펼칠 예정. 화려한 무대가 익숙했던 정상급 가수 ‘윤-소-열’이 열악한 환경과 모르는 관중들 속에서 공연을 만들어가는 과정이 가감 없이 그려진다. 이를 통해 4인은 잊고 있던 초심을 돌아보고, 가슴 속에 숨어있던 열정을 되살릴 전망.

한국에서 이미 최고의 반열에 오른 뮤지션과 그들의 히트곡이 말이 통하지 않는 해외에서도 좋은 반응을 이끌어낼 수 있을지도 관전 포인트다.

상상초월 4인의 멤버들이 낯선 해외에서 펼치는 버스킹은 어떤 모습일지, 6월 중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