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칸-포토]'옥자' 봉준호 감독, 안서현과 친부녀 같네

기사입력 2017. 05. 20 02:20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배재련 기자]'옥자' 봉준호 감독이 안서현과 칸 레드카펫에 등장했다.

5월 20일(한국시간) 제70회 칸 국제영화제가 열리고 있는 프랑스 칸에서 봉준호 감독의 '옥자' 레드카펫이 진행됐다.

이날 봉준호 감독이 안서현과 부녀같은 케미를 선보이고 있다.

한편 '옥자’는 ‘설국열차’ 성공 이후 넷플릭스와 손을 잡고 컴백하는 봉준호 감독의 새 영화이다. 비밀을 간직한 채 태어난 거대한 동물 옥자가 어느 날 갑자기 사라지고, 옥자의 하나뿐인 가족인 산골 소녀 미자가 필사적으로 옥자를 찾아 나서면서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