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컬투쇼’ 블랙핑크 “예명은 핑크펑크, 쿨한 느낌 넣어 바꿨다”

기사입력 2017. 07. 06 15:16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장우영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가 그룹명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특선 라이브’ 코너에는 걸그룹 블랙핑크가 출연했다.

로제는 “뉴질랜드에서 살다가 4년 전에 한국으로 왔다”고 말했다. 컬투는 로제의 한국어 실력을 칭찬했고, 로제는 “부모님과 한국어로 대화를 많이 했다. 그러나 긴장을 하거나 하면 정말 바보 같아진다”고 말했다. 리사는 “태국에서 왔다”며 자신의 태국 이름을 이야기했다.

두 사람의 이름에 대해 물은 뒤 컬투는 그룹명 블랙핑크에 대해 물었다. 이에 블랙핑크는 “사장님께서 직접 지으셨다. 데뷔 전 예명 중에 핑크펑크가 있었는데 핑크를 더 쿨하게 바꿔주셔서 블랙핑크가 됐다”고 설명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