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당잠사' 이종석 "마지막 촬영 날, 수지와 바다에 빠졌다"

기사입력 2017. 09. 24 16:41
이미지중앙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고승아 기자]이종석과 수지가 마지막 촬영 때 바다에 빠졌다고 전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미리보기'에서는 이종석과 수지가 마지막 촬영 당시 바다에 빠지게된 이야기를 밝혔다.

이종석은 바다에서 촬영한 마지막 컷이 기억에 남는다고 밝혔다. 그는 "스태프들이 바닷가에서 촬영할 때 다들 '마지막이야'라고 말하며 수지를 물에 빠뜨려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런데 수지 씨가 저의 목을 꽉 잡고 매달려 있어서 결국에는 저도 같이 빠졌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