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시골경찰’ 이주승 “독거노인 방문, 가장 의미 있던 시간”

기사입력 2017. 10. 02 20:38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헤럴드POP=강보라 기자] 이주승이 독거노인과의 만남을 회상했다.

2일 MBCevery1 예능프로그램 ‘시골경찰’에는 마지막을 야근을 하게 되는 신현준과 이주승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미지중앙

피서객이 몰려들며 각종 범죄가 우려되는 가운데 신현준과 이주승은 여름 파출소 지원 근무를 나서게 됐다. 마지막이 된 야근. 차에 올라 여름 파출소로 향하는 두 사람의 발걸음은 유난히 무거워 보였다.

신현준과 이주승은 성큼 다가와 버린 마지막이 아직 믿기지 않는 눈치였다. 신현준은 이에 이주승에게 “제일 기억에 남는 게 뭐니”라고 물었다. 이주승은 “독거노인 분들 순찰한 게 가장 의미 있던 경험인 거 같아요”라고 털어놨다.

프로그램이 아니었다면 미처 하지 못했을 경험. 신현준은 “우리가 미처 생각하지 못한 부분까지 챙겨들고 그런 것들이 가장 큰 의무였던 거 같아”라며 평소에 사소하게만 느끼던 일들에서 찾은 보람과 중요성을 다시 한 번 상기시켰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