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팝인터뷰]성동일 "'신과함께2' 특별출연..김용화 감독 내 장면 만들어"

기사입력 2018. 07. 01 09:01
리얼라이프
[한정특가]건조한계절,가습이필요할때 LED캔들가습기
이미지중앙

배우 성동일/사진=민은경 기자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성동일이 ‘신과함께-인과 연’에 특별출연했다고 밝혔다.

영화 ‘탐정: 리턴즈’에는 배우 김동욱이 카메오로 등장, 반가움을 안겼다. 그가 천만영화 명단에 이름을 올린 ‘신과함께-죄와 벌’을 통해 호평을 받은 후 스크린에 모습을 비춘 것이기 때문이다. 김동욱의 특별출연은 성동일의 섭외로 가능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서울 종로구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헤럴드POP과의 인터뷰에서 성동일은 김동욱이 ‘신과함께-죄와 벌’ 개봉 전 특별출연 부탁에 흔쾌히 응해줬는데 운이 따라준 것 같다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이러한 가운데 성동일은 정작 ‘신과함께-죄와 벌’에 출연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냈다. ‘미녀는 괴로워’, ‘국가대표’, ‘미스터 고’ 등에 잇따라 출연하며 김용화 감독의 페르소나로 불렸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 성동일은 김용화 감독과의 인연으로 ‘신과함께-인과 연’에는 등장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이날 성동일은 “김동욱이 ‘신과함께-죄와 벌’로 다시 주목받기 전에 우리 영화에 특별출연해줬는데 ‘신과함께-죄와 벌’이 잘돼 얼마나 다행인가. 내가 불렀을 때 바로 와줘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나 역시 ‘신과함께-인과 연’에 한 신 정도 나온다. 사실 김용화 감독이 처음부터 출연을 제안했는데 당시 스케줄이 안 돼 거절했다”고 덧붙였다.

이미지중앙

그러면서 “서운해 하던 김용화 감독이 그러면 한 신이라도 만들 거라면서 들이대더니 결국 만들더라. 그래서 한 신 찍었다. 얼마 전 후시녹음도 하고 왔다”고 비화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탐정: 리턴즈’는 현재 전편 ‘탐정: 더 비기닝’ 최종 스코어(262만 5683명)를 돌파했다. 절찬 상영 중.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