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팝인터뷰]봉준호 감독 "박서준 특별출연? 그 자체의 아우라 필요했다"

기사입력 2019. 06. 13 17:17
리얼라이프
★주름완화와 탄력까지 '코리아나'7종세트 '8만원대'
이미지중앙

봉준호 감독/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봉준호 감독이 배우 박서준의 캐스팅 비화를 공개했다.

박서준은 봉준호 감독의 신작인 영화 ‘기생충’에서 ‘기우’(최우식)의 명문대생 친구 ‘민혁’ 역으로 특별출연해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헤럴드POP과의 인터뷰에서 봉준호 감독은 카메오 박서준에 대한 만족감을 표했다.

이날 봉준호 감독은 “‘민혁’이라는 캐릭터가 약간 딴 세계에서 온 인물 같지 않나. ‘기우’의 계층 다른 절친인데 ‘기우’에게는 ‘민혁’을 자꾸 흉내내고 따라하려는 강박이 있었을 거다”고 설명했다.

이어 “무엇보다 처음에 잠깐 나오고 안 나오는데 등장은 안 하더라도 존재가 기억돼야 하니 박서준처럼 그 자체의 아우라가 있는 배우가 필요했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이미지중앙

배우 박서준/사진=헤럴드POP DB


또한 봉준호 감독은 “실제로 최우식이 박서준과 유명해지기 전부터 오래된 절친이더라. 두 사람이 편한 사이다 보니 거기서 오는 자연스러운 호흡이 좋았다”고 털어놨다.

최우식 역시 기자와의 만남에서 “‘민혁’ 역을 (박)서준이 형이 해서 너무 다행이었다. ‘민혁’과의 만남에서는 ‘기우’의 편안한 모습이 필요했는데 실제로 편안한 서준이 형이 와서 편한 장면이 나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기생충’은 전원백수인 ‘기택’(송강호)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이선균)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현재 절찬 상영 중.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