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이효리, 출산 루머에 직접 심경 고백..이럴수가

기사입력 2021. 10. 22 15:39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효리가 출산 루머에 대해 해명한 방송이 새삼 화제다.

과거 이효리는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이효리는 영상에서 "핑갤 여러분 안녕하세요. 핑클의 리더 이효리입니다. 지금은 천옥이고, 열심히 활동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제 곧 오늘이 마지막 촬영입니다. 앞으로 5년 후, 이렇게 또 여러분에게 인사드리겠습니다. 린다G, 천옥이로 활동할 동안 많이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끝으로 이효리는 "5년 후에 또 인사드리겠습니다. 그때까지 저 잊지 마시고 5년 후에 만나요"라고 약속했다.

이효리의 팬들은 환불원정대 '천옥'과 싹쓰리의 '린다G' 활동 마무리에 대해 아쉬워했다. 그와 동시에 5년 후 만남을 거듭 이야기하는 이효리에게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구체적으로 '5년 후'라고 약속하는 이효리의 말에 숨은 뜻이 있는 것이 아니냐는 것. 실제로 일부 누리꾼들은 이효리가 임신과 출산을 계획하고 계산해 말한 것이 아니냐고 의견을 제기했다.

관련해 이효리의 소속사 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팬들과 소통하면서 농담으로 한 말이다. 해프닝이다'라고 임신설을 부인했다.

이효리는 카카오TV ‘페이스아이디’ 두 번째 이야기에서 임신 계획 발언에 대해 "웃기려고 한 말인데 일이 너무 커졌다"며 농담일 뿐이었다고 해명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